*파리의 역사성을 투영하는 음악학교 파사드 디자인 [ Basalt Architecture ] Music Conservatory

반응형


시간과 공간을 연결한다. 음악학교 프로젝트는 파리시내의 유구한 역사적인 건축물과 링크된 건축적 인터페이스를 구축한다. -시공간을 넘어서 역사와 현재의 장소를 연결, 재현한다.- 17세기 오스만 도시계획에 의해 조성된 블럭의 끝자락에 위치한 지리적 특징은 다음과 같은 두가지 테마를 이번 프로젝트에 부여한다. 첫번째, 프랑스 음악을 포함하는 17세기 장소성? 역사성의 연결 -우리가 고전이라 일컫는 전반적인 클래식- 두번째, 역사적으로 이제는 거대한 랜드마크가 되어버린 파리시내의 도시경관 축을 따라 확장되는 새로운 건축환경의 구현. 그리하여 완성된 건축물은 주변환경과 대응하는 생동감 넘치는 파사드로 기존 링로드를 따라 형성된 가로환경 속 아이텐티한 캐릭터를 구축한다. 상반된 두가지 시선으로 디자인된다. 북측에 위치한 아파트먼트를 비롯한 거대한 도시공간에 대응하는 거대한 윈도우 프레임으로 디자인된 북측 파사드, 17세기 클래식 건축물 및 구역과 대화하는 펀칭메탈 및 가변식 틸딩 메탈 판넬로 디자인된 남측 및 기타 파사드로 구현된다. 시간과 공간은 그렇게 망각되지 않고 우리에게 다시 전달된다.


reviewed by SJ


The conservatory stands at the interface of architectural scripts linked to the Paris’s building heritage.

On the edge of the 17th arrondissement to the south Haussmann-style buildings look across at social housing of a more recent period. The conservatory is located at a strategic point due to its theme: the 17th arrondissement’s history is closely linked with French music. It is also strategic due to its location on the rue de Courcelles, an important corridor for entering the city with its sight-line extending from the Boulevard Périphérique between two architectural eras and styles.




Claude Debussy Conservatory, Paris, France
Program: music conservatory
Architects: Basalt Architecture
Contractor: Laine Delau
Structural engineering: Stebat


Aligned along the rue de Courcelles, the project is an oscillation from down to up through the play of external surfaces. Visible from the Périphérique, its architectural treatment identifies it as a value-adding element by separating it from the publicity landscape that exists along the Parisian ring-road.

On one hand the dance studios in the upper floors with their expansive windows participate actively in the building’s visual signal by standing out from the city with a specific volume that responds to the apartment buildings to the north. On the other side to the south, the building’s pleated skin and its perforations that dialogue with the classic Haussmann-style buildings with their sturdy architecture.

The architects conceived the conservatory as a place for exchange, emulation, a crossroads of practices. This is the idea that has driven the project from the auditorium at its heart to the music rooms. A place where people play, learn, dance and create. Which is how the volumes came to life: a skin perforated by the beat of the melody that emerges and takes shape in the outer walls.



from  domusweb

728x90
반응형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