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사각도컷을 특성으로 한 일본 박물관-[ KAZUYO SEJIMA ] SUMIDA HOKUSAI MUSEUM

Kazuyo Sejima가 설계한 Sumida Hokusai 박물관은 예술과와 지역의 관계를 면밀히 살피는 상시 전시 공간과 임시 전시 공간, 세미나와 강의실, 예술가의 작품속으로 더 깊이 파헤칠 연구를 위한 워크샵 공간을 특징으로 한다.
건물의 반사 외관의 각도 컷은 자연광을 갤러리 내부로 들여와 ‘The Great Wave Off Kanagawa’ 와 같은 작품이 전시되는 공간에 효과적이다.

A reportage of the recently finished Sumida Hokusai Museum designed by Kazuyo Sejima.

The museum will feature space for a permanent exhibit examining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artist and the region, as well as temporary exhibition spaces, seminar and lecture rooms, and workshop areas to provide more in-depth studies into the artist’s work.

Angular cuts in the building’s reflective facade will bring natural light into the gallery interiors, where works such as ‘The Great Wave Off Kanagawa’ will be displayed. The angular geometries will continue into the interiors in the form of walkways and apertures.


LOCATION: JAPAN - TOKYO

DESIGNER: KAZUYO SEJIMA

PROJECT YEAR: 2017

PHOTOS BY VINCENT HECHT


from archdaily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 일본
도움말 Daum 지도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