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 미우미우 브랜드 스토어 [ herzog & de meuron ] miu miu store in tokyo with angled canopy

반응형

헤르조그와 드뫼론가 디자인한 이탈리아 패션 하우스, 미우미우 브랜드 스토어가 도교 아오먀아 구역에 새롭게 문을 연다. 일본에 위치한 23개의 부띠크 스토어 중 하나인, 720㎡ 면적의 스토어는 브랜드(미우미우)를 일본에 알리는 교두보 역활을 함께 수행한다.

'프라다 도쿄 에픽센터' 대각선 길 넌너편에 위치한 스토어 외관은 프라다와는 달리 불투명한 메탈 판넬을 통해 매우 심플한 파사드를 구현한다. -내부 지향적인 건축환경 구현- 여기에 공간의 사이를 벌리는, 내부를 시각적으로 외부로 확장하는 거대한 캐노피는 비스듬하게 기울어진 형태로 디자인된다. 보행자의 눈길을 사로 잡는 디자인 요소인 동시에 들려진 하부로 고객들을 유입시키는 건축적 장치로 사용된다. 캐노피의 안과 밖은 서로 다른 재료로 마감, 공간의 위계를 구분한다. 그리고 이러한 장치를 통해 유입된 고객들은 디스플레이 케이스와 테이블에 진열된 상품의 유도동선을 따라 이동하며 함께 배치된 쇼파와 암체어의 정주공간을 통해 안락하고 편안한 쇼핑을 제공받는다. (쇼핑과 휴식을 함께 제공한다. 스토어로 유입된 고객들의 빠른 동선 유도보다는 느린동선을(정주공간 제공) 유도함으로써, 상품의 노출시간을 증대시킨다.)

캐노피 안쪽면과 함께 내부로 유입된 구리판넬 마감은 공간의 연속성(내외부를 밀착시키는)을 표현하는 동시에 인테리어 디자인의 주요한 요소로 적용된다.

외관의 화려함보다 기능적인 심플함 속에 공간을 정의, 상공간의 효율성을 극대화 한다.

reviewed by SJ,오사



italian fashion house miu miu has opened a new store in tokyo’s aoyama district, designed by renowned swiss architects herzog & de meuron. as one of 23 boutique stores in japan, the 720 square meter project forms the cornerstone of the brand’s operations in the country. the scheme is sited diagonally across the street from the ‘prada tokyo epicenter’ – also designed by herzog & de meuron – with an opaque façade that lends the interior a more intimate quality.



viewed from the passing street, the polished façade has been designed to attract the gaze of pedestrians, drawing their attention towards the inviting store underneath. internally, products are presented on tables and in display cases, while a range of sofas and armchairs ensure that the shop serves as a place to linger and enjoy the store’s ambiance.

the typological model that best suited these considerations and specifications was a box placed directly at the level of the street, its cover slightly open to mark the entrance and allow pedestrians to look inside,’ explained herzog & de meuron. ‘only then do they realize that the building is a shop. here, under the oversized canopy, the two-storey interior is visible at a single glance, as if the volume had been sliced open with a big knife, turning the inside out. the rounded, soft edges of the copper surfaces inside meet with the razor-sharp steel corners on the outside of the metal box, while the cave-like niches clad in brocade face the central space of the shop like loges in a theater. the shop on two tall storeys not only presents enticing goods on tables and in display cases; it is also like a spacious and comfortable home with inviting sofas and armchairs.

the façade has neither logo nor pomp; it is a polished, mirror-smooth surface, as if one single giant brushstroke had swept smooth the ordinarily matte surface of the steel paneled façade,’ continue the architects. ‘this surface attracts the gaze and curiosity of passing pedestrians. but instead of affording a view inside, as in a shop window, the gaze is inverted; instead of the anticipated see-through window, viewers encounter self-reflection. while the street is not a place that encourages lingering and looking around, the building itself is a gesture that extends an invitation to come inside and stay a while.











from  designboom

728x90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일본 | 도쿄
도움말 Daum 지도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