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미디어 tv, 디자인과 미디어 만나다 [ Robert Bronwasser ] Homedia TV


TV 의 변신은 무죄?

폭팔적인 컨텐츠의 증가와 더불어 TV는 많은 부분에서 급성장한 가전제품 중

하나이다. 하지만 외형적으로는 플라스틱 박스를 벗어나지 못한

디자인 한계를 보인다.

-사실 아이러니한 상황이다. TV의 특성상 여타 가구와 달리

새로운 컨텐츠를 제공하는 도구로써 자신의 아이텐티함을 감추고

일반화 되어야 하는 숙명을 갖고 있다.-

여기 홈미디어 TV는 소프트하며 트랜디한 패브릭 곡선,

밝고 컬러풀한 다리로 구성, 디자인 된다.

이러한 디자인을 통해 우리는 새로운 패러다임을 경험 하는 동시에

자신만의 아이텐티한 머스트 아이템을 갖게 될 것이다.


reviewed by SJ



Robert Bronwasser of Amsterdam design studio Smool presented a television set wrapped in fabric at Ventura Lambrate in Milan earlier this month.

The Homedia TV by Robert Bronwasser has a curved fabric back and stands on brightly coloured legs.
"While the number of channels in the past 20 years has quadrupled, the industrial design of the TV exterior did not evolve," explains Bronwasser. "The average telly is a technical black shrine constructed of hard plastic. And the worst part is, its uninspiring form is dominating our interior."


The prototype TV was unveiled at Ventura Lambrate in Milan, where other designs on show included patterned rolling pins that make edible plates and a dining booth shaped like an old train compartment.





from  dezeen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