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인 그라나다 관광객 인포메이션 센터 [ Estudio Mytaki ] Tourist Information Office

기존 벽돌 건물에서 새롭게
스테인레스 마감으로 리노베이션한
관광 인포메이션 센터이다.
이 도시를 찾는 사람들이 첫번째 경험하는
장소로 관광객들이 깨끗한 분위기와 편안하게
내부 시설을 활용 할 수 있도록
계획되었다.
 스테인렌스의 마감은 유지관리가 용이하며
내구성도 좋아 많은 사람들이
사용하는 공공장소에
적합한 재료의 선택인 것 같다.
또한 천장과 일부벽면에는
펀칭타입으로 그라나다 성당에 새겨 있는
패턴을 표현하여 도시의 정체성을 보여주도록
디자인 되었다.

다중이용시설을 계획시에는
많은 요소를 디자인 하는 것보다
많은 사람들이 편하게 이용하도록 인터네셔널한
디자인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

The Tourist Board of the Provincial Council of decided to renew the image of its office. In the previous distribution, storage area consumed half of the floor space and customer service area was reduced to a minimum. Natural light was in the background and the courtyards of the building blinded and forgotten.


We proposed two keys actions: the cleaning and release of surface in the inside part and the managing of the freed space by a new element as a surround capable, a body that breathes, creates a welcoming environment for tourists and whose movements form and function the furniture. Stainless steel is a manipulable material and resistant to daily wear; it’s ceiling, wall and floor and builds a perforated skin with successive sections fit into the spaces and uses, creating a single image where the brick, marble and the patios live together with contemporary architecture.



Architects: Estudio Mytaki
Location: ,
Project year: 2010
Photographs: Fernando Alda,



from  archdaily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