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틔움건축 ] 오금동_ 'lll : 결~집'

반응형

'정면에서 바라보는 첫모습은'

세로로 긴 복층형 로우하우스(row house) 처럼 독립된 집의 집합체를 그렸습니다.

 정면 도로에서 바라볼때, 3개의 집이 붙어 있는 모습입니다. 왼쪽부터 차례대로 직사각형 집과 두개의 사다리꼴형 집이 보입니다. 두개의 사다리꼴 집 사이에는 외부로 돌출된 작은 계단실이 있습니다. 계단실을 기준으로 두개의 사다리꼴 집은 10도 벌어져 있어요. 보는 시점에 따라 집의 정면이 다르게 보이는 이유이기도 합니다.

 세로로 보이는 집의 1층과 2층사이에, 가로로 긴 보이드를 적용, 상층부와 저층부를 나눕니다. 이러한 건축적 비례와 리듬을 통해 수평성이 강조된 저층부와 공중으로 부유하는 상층부가 형성됩니다. 

 외부계단실은 세로로 긴 보이드가 적용됩니다. 수직동선의 시야확보와 건축적 비례로 나누어진 집의 세로를 강조하는 디자인 어휘입니다.

틔움건축 오금동 다가구 바로 가기

 

'산책로에서 바라보는 뒷모습은'

 2개의 사다리꼴형 집과 직사각형 집이 차례대로 연결되어 있는 모습은 세로방향을 더 명확하게 나타냅니다. 대지 후면폭을 기준한 집의 모듈 때문에 세로모듈은 (정면에 비해) 담백하고 정제된 모습으로 표현됩니다. 세로로 연속되는 3개의 집이 만드는 건축리듬과 외부로 확장되는 1층 테라스 모습이 로우하우스 모습을 더 가까이 표현합니다.

 

'다섯개의 집: 다섯개의 마당'

 다섯개의 집은 각자의 외부공간을 갖습니다.

저층부가구는 외부녹지로 확장되는 후면 테라스를 통해 다양한 삶의 방식을 취할 수 있습니다. 휴식을 취하는 리딩누크, 가족과 즐기는 바베큐 타임, 그리고 외부녹지와 실내를 연결하는 완충데크로 사용 할 수 있습니다. 

상층부 2가구에는 다락에서 연결되는 옥상데크가 적용됩니다. 주인가구의 넓은 옥상데크는 주거 1모듈이 적용되어, 다양한 외부공간 활용이 가능합니다. 정면과 후면 각각 2개의 데크가 적용된 임대가구는 거주자의 활용에 따라 맞춤 할 수 있도록 설계되었습니다.

 다섯개의 마당(외부공간)은 각 가구의 생활영역을 구분하고 적정거리를 만듭니다. 

728x90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