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분리된 듯 연계된 환자 및 가족을 위한 시설-[ D.A Architectes ]Militaries Hosting

반응형



프랑스 Clamart에 위치한 Percy 병원 단지 내에 부상당한 군인들이 복잡한 공간을 벗어나 가족과 함께 지낼 수 있는 공간이 만들어졌다. 여러 채의 집들로 구성된 이번 프로젝트는 마치 개별성의 환상을 놓지 않으면서도 병원의 환경 안에서 환자가 벗어나지 않도록 하는 효과를 주기도 한다.

동쪽으로는 공공 시설을 콘크리트 바탕으로 두어 파티오를 갖춘 아파트가 가족을 위한 공간으로 구성되어 있고 서쪽으로는 개별 테라스를 갖춘 스튜디오를 둠으로써 외부로부터 사생활을 차단할 수 있게 되어 있다. 목재 구조는 주변 환경과도 소통하면서 서로 다른 시간적 제한이라는 의미로 선택되었다. 또한 콘크리트를 기반으로 기술적인 공간과 서비스 공간이 세워졌다.

The project, located on the site of Percy Hospital in Clamart, is intended to injured militaries hosting coming back from conflicts areas and their families.

The use of a grouped house typology referring to the house imaginary gives the illusion of individuality and provides patients an escape from the hospital environment.




    •    Architects: D.A Architectes
    •    Location: Clamart, France
    •    Area: 970.0 sqm
    •    Project Year: 2015
    •    Photographs: Pedro Duque Estrada Meyer
    •    Team: Silvia Maciel / T.Quenault / A.Prunet
    •    Graphic designer: F.Cochet/Y.Orlic
    •    Global engineering: EPDC
    •    Client: State – Department of Defense
    •    General contractor: SRC

To the East, implanted on a concrete base that puts the public space back, the family apartments are organized around a patio which promotes intimacy to the patients, essential in their recovering process.

To the West, studios open widely to private terraces protected from prying eyes by wooden trellises.

In order to respond to environmental constraints and a difficult time limit, the building is built in prefabricated wooden structure for the upper part. It’s rest on a concrete base grouping technical spaces and services areas.
















from archdaily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4)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