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에트겐 학생 기숙사 [ Lundgaard & Tranberg Architects ] Tietgen Dormitory

반응형


실린더 형태의 독특한 외형을 보여주는 기숙사 프로젝트에서 우리가 주목할 점은 새로운 커뮤니케이션의 접점을 연출하는 건축환경의 시도에 있다. 공동주거? 물론 일반적인 공동주거와는 사뭇다르다. 거주자의 스펙트럼이 좁기 때문에 -학생- 커뮤니케이션 할 수 있는 접점의 폭이 넓다. 즉, 보다 많은 개방지수, 타인과의 높은 접점개수를 인정하고 진행한다. 건축가의 지향점은 확실하다. 400명의 학생들에게 보다 많은 소셜활동을 지원하는 국제적인 기숙사의 포맷의 구축이 그것이다. 이와같은 디자인 방향성은 내부에 조닝된 개별적인 프로그램 -학생들의 안락한 거주활동을 위한 스튜디오, 보다 많은 소셜활동 지원을 위한 공용공간의 확보로 인근에 위치한 코펜하겐 대학은 물론 인근한 운하와의 관계성에서도 유니크한 캐릭터를 구현하는 비쥬얼한 외형 및 특징을 갖게 된다.

실린더 타입의 건축환경으로 인해 자연스레 형성된 중정을 기점으로 원주를 그리며 배치된 각 공간들은 총 5개의 섹션으로 구분되며 한개의 섹션안에 12개의 스튜디오와 공용주방이 조닝된다. 이러한 공간구성은 개별적인 스튜디오에 외부의 드라마틱한 뷰를 확보하는 한편 내부로는 -중정으로 향하는- 소셜활동을 보장하는 접점을 형성, 프라빗 스페이스와 퍼블릭 스페이스의 상반된 두마리 토끼를 잡는 효과를 가져온다. 건축은 그 특성에 따라 다른 방향성을 갖어야 하는 것이 진리로 이번 기숙사 프로젝트는 학생이라는 공통된 분모로 묶인 집단의 소셜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일반적인 건축형태와는 사뭇 다른 방향성으로 자신의 당위성을 정당화 한다.


reviewed by SJ



The Tietgen dormitory project was made possible by a donation from the Nordea Denmark Fund. The intention of the donation was to make possible the realization of ‘the dormitory of the future’ through a clear and visionary architectural idea. Housing approximately 400 students, it is to be a reference project of international format.

The site is located near Copenhagen University in Ørestad North, a recently planned neighbourhood characterized by flowing canals and a consistent, rigid building structure. The simple circular form of the Tietgen Dormitory is an urban response to the context, providing a bold architectural statement in the newly planned area.




Architects: Lundgaard & Tranberg Architects
Location: Rued Langgaards Vej 10, ,
Area: 26,515 sqm
Photographs: Jens M. Lindhe

Consultants: NIRAS, Freja, Hasløv & Kjærsgaard
Engineer: COWI
Landscape: Marianne Levinsen, Henrik Jørgensen
Artwork: Aggebo & Henriksen


The project’s dynamic, sculptural expression is created by the contrast of the building’s overall form with the honest expression of the individual programmatic elements. The building’s circular form- symbol of equality and the communal is contrasted with individual, projecting volumes expressing the individual residences. The principle inspiration for the project is this meeting of the collective and the individual, a characteristic inherent to the dormitory building type.

The cylindrical volume completes itself and orients itself around the inner courtyard. The upper levels are organized with residences along the perimeter with views to the surroundings, while the communal functions are oriented toward the inner courtyard. The communal areas find expression as dramatic, projecting forms pointing inward to the courtyard. The residences are of various depths in a changing tact, giving the outer contour its characteristic crystalline expression. The unique identity of each individual residence thus revealed, and the potential urban monumentality of the cylindrical form is neutralized.

At ground level the courtyard is accessed via open passages, which in turn give vertical access to 5 building sections. On each floor, each of the 5 section consists of 12 residences organized around a communal area and kitchen. Facilities common to the entire dormitory are grouped at ground level.



from  archdaily


그리드형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