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래스 박스가 인상적인 노유자시설 [ Kadawittfeldarchitektur ] St. Nikolaus

반응형


삶의 연장자; 노인들을 위한 주거시설은 그들의 안정적인 삶을 제공하는 안식처로 주위환경과 긴밀하게 조우되는 건축공간 속에서 실현된다. 확연히 구분된 두개의 생활공간으로 분리된 주거동은 중심부에 위치한 메인홀과 외부와 내부를 연결하는 주출입구로 구성된다. 효율적인 동선체계 구축 및 합리적인 공간 조닝을 통해 입주민들은 개인적인 생활공간 확보 속에 사생활보호와 작업공간 확보를 완성한다. 여기에 내부와 외부, 퍼블릭과 프라빗, 글래스와 우드 등 각각의 대비되는 요소 및 개념이 친밀하게 발란스를 이루며 노유자시설을 대지속에서 자립시킨다. -건축의 외형적인 특징을 보여주는 글래스 박스는 각 개실마다 외부의 뷰와 채광을 확보하는 동시에 우드와 글래스, 보이드와 솔리드로 구분, 대비되는 건축의 다양성을 표현, 건축을 풍성하게 한다.-


reviewed by SJ


In comparison to a small city, this home for the elderly provides its inhabitants a lively environment through its sequence of passages and places including a foyer, “interior streets,” a green atrium, dining room, and terraced courtyard.




Architects: Kadawittfeldarchitektur
Location: Neumarkt,
Project Manager: Stefan Haass
Client: Gemeindeverband Neumarkt am Wallersee
Area: 4,300 sqm
Photographs: Margherita Spiluttini, Fritz Lorber


The house is entered by a central main hall which creates a semi-public space, connecting the two living tracts. The building structure provides both an overview and efficient paths, guaranteeing that the service personnel are provided optimal working conditions and that the inhabitants are able to orientate themselves within the versatile space without having to relinquish any of its pleasant atmosphere.

The relationship of tension between glass and wood, inside and outside, public openness and private intimacy mirrors the life of its senior citizens: the house becomes a protective shell that consciously filters and enables the public space so that it is integrated into the surroundings.



from  archdaily


728x90
반응형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