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축적 산책로가 있는 집 [ comfort-architecten ] wohnhaus pircher, planit C

빌라 사보아가 문득 떠오는 것 나만의 착각일까?
내부 아뜨리움을 감고 올라가는 계단 및 복도는 스킵플로어로 디자인된
수직 레이어를 켜켜이 연결하며 이너 프롬나드를 형성한다.
내부 산책로는 공간을 연결하는 동시에 건축물의 형태를 규정짓는
중요한 요소로도 작용하는데, 이렇게 반영된 건물의 형태는 지그재그
비뚤거리면서 언발란스한 뉘앙스 마저 풍긴다.
하지만 그런 기우는 잠시, 산책로 안에 형성된 에어 아트리움 안으로
유입되는 빛과 백그라운드에서 부터 오는 파노라마 뷰의 유입은
건물 전체의 공간을 건강하게 만들며 유쾌해 진다.
그리고 또한 저층부에 계획된 거실, 식당 그리고 주방의 퍼블릭 스페이스와도
연계되며 에어 아트리움은 '공갈'이 아닌 집 내부의 숨구멍으로 작용한다.
빌라 사보아를 처음 접했을때의 충격은 이루어 말할 수 없다.
왜 좋은지 말할 수 없었다. 잘 몰랐기 때문에...
하지만 분명한 것은 건축물이 가져야할 기능과 구조 그리고
제일 중요한 감성을 가지고 있는 것이지 않을까?
새삼 되뇌이게 된다.

reviewed by SJ

italian practice comfort-architecten has completed 'wohnhaus pircher, planit C', a single family residence positioned
amidst a scenic landscape near the italian-austrian border in toblach, italy. south-facing terraces and promenades line
the roof to offer panoramic vistas of the mountains blanketed with trees. staggered volumes arranged around a central
courtyard allow natural daylight to permeate into the sub-grade wellness and fitness spaces. the entry floor contains a
work room and a living area and the kitchen and dining room are elevated, accessed by a stair which wraps around the
glass encased open-air atrium.


successive half-levels contain bedrooms as well as an apartment, which may be accessed independently with an externalstairway while the master bedroom, bathroom and dressing room are positioned at the highest floor. the structure is constructed with hybrid concrete and wood framing techniques comprised of fully insulated XLAM wood components for the exterior, interior and ceilings. controlled ventilation and a roof-top photovoltaic system maintains a steady internal climate with energy efficiency.




from  designboom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